본문으로 바로가기

나의 인생 닭강정,
부평시장 김판조 닭강정 본점

치킨 좋아하시죠? 치킨 싫어하는 사람이 어디 있겠습니까. 그렇다면 치킨 사촌 닭강정은 좋아하시나요? 사실 치킨이랑 별반 차이가 없으니 치킨 좋아하면 닭강정도 보통은 좋아하기 마련입니다. 저는 당연히 좋아하죠! 치킨 먹고 싶을 때 보통 브랜드 치킨을 배달시켜 먹고는 했는데요. 브랜드 치킨 말고 소위 유명세를 누리는 그런 곳을 찾아 먹고 싶을 때가 종종 있습니다.

서울 동쪽에 살던 시절 TV에 속초 닭강정이 소개되는 모습을 보고 가까운 곳에 닭강정 잘 하는 집이 있는지 검색해 찾아 먹은 적이 있었는데요.  그 때 찾아가 맛을 보고 블로그에 리뷰로도 남겨 놓은 집이 있었습니다. 당시에 찾아간 집이 바로 신천 새마을 시장에 위치한 김판조 닭강정 잠실점이었습니다. 상당히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있는데요. 처음 방문 후 이사를 하기 전까지 두어번 정도 더 찾아갔던 기억이 있습니다.

이전글)
• 식어도 바삭한 닭강정 서울에서도 먹을 수 있다? 신천 새마을 시장 김판조 닭강정

서울 서쪽으로 이사를 한 지금은 김판조 닭강정 잠실점은 너무 멀어져 버렸죠. 다행인지 제 뱃살에 불행이 될 소식인지 모르겠지만 이사온 곳에서 차로 30분만 가면 김판조 닭강정 본점이 있습니다. 네, 멀지만 찾아가지 않을 수가 없었습니다. 이미 잠실점에서 그 맛을 본 터라 자꾸 그 달달한 맛이 생각이 났기 때문이죠. 그래서 김판조 닭강정 본점을 찾아갔습니다.

...
가성비 끝판왕
김판조 닭강정 본점

닭강정으로 유명한 동네를 꼽아보면 속초와 인천이 있습니다. 속초 닭강정의 대명사가 만석 닭강정이라면 인천을 대표하는 닭강정은 신포 닭강정입니다. 속초 닭강정과 만석 닭강정의 공통점은 엄청나게 많은 사람이 찾기 때문에 닭강정을 대량으로 만들어 미리 박스에 포장해 놓는다는 점입니다. 닭강정은 일반 치킨과는 다르게 식어도 충분히 맛있기 때문에 이런식의 판매가 가능한 것이죠. 심지어 닭강정은 택배로도 주문을 받습니다.

물론 식어도 맛있기는 한데요. 바로 만든 닭강정도 엄청 맛있습니다. 기왕이면 둘 다 즐길 수 있다면 금상첨화 아니겠습니까? 김판조 닭강정은 미리 만들어 포장한 닭강정을 팔지 않습니다. 보는 앞에서 닭을 튀기고 소스에 버무려 포장해 손에 들려 줍니다. 따뜻한 닭강정, 김판조 닭강정의 첫 번째 매력 포인트입니다.

차를 타고 30분을 달렸습니다. 이 정도 거리면 사실 가까운 편이죠. 게장 한 번 먹자고 3시간을 달린 기억도 있습니다. 먼 거리를 가더라도 맛만 있다면 손해 볼 게 없다는 것이 평소 지론이라 이정도 거리는 익숙합니다. 김판조 닭강정 본점에 가려면 네비게이션에 부평시장 공영 주차장을 목적지로 입력하고 출발하면 됩니다. 근처가 워낙 골목이라 길가에 주차하기가 쉽지 않으니 공영 주차장에 주차하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김판조 닭강정 부평시장 본점 주차

•  네비게이션에 "부평시장 공영주차장"을 치고 가세요.
•  공영주차장 주소
   도로명) 인천광역시 부평구 시장로61번길 11
   지번)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동 239-3

주차장에서 나오면 바로 시장 입구가 보이는데요. 얼추 이래저래 돌다 보면 길게 늘어선 줄을 만날 수 있습니다. 걸어서 2분 정도 거리로 공영 주차장에서 매우 가깝지만, 정 못찾겠다면 지도앱 띄워서 확인하시면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길게 늘어선 줄을 만났다면 그곳이 바로 김판조 닭강정 본점입니다. 

제가 찾아간 날은 토요일 저녁 7시 반쯤 이었고, 제법 사람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우리도 바로 뒤를 이어 줄을 섰고, 닭강정을 주문하고 받기까지 20분에서 30분 정도 대기한 것 같습니다. 보통 맛을 알지 못하는 음식점에서 줄을 서서 기다리는 경우에는 살짝 불안한 마음이 들기도 합니다. 기껏 기다렸는데 맛이 형편없으면 시간이 아깝기 때문이죠. 하지만 이미 잠실에서 김판조 닭강정의 맛을 본 터라 맛에 대한 걱정은 없었습니다. 아래 사진은 주문한 닭강정을 받아 들고 집으로 돌아가면서 찍은 모습인데요. 제가 줄을 섰을 때 보다는 대기하는 사람이 조금 줄어들었습니다.

줄을 서서 기다리면 재료 손질을 제외한 닭강정 조리 과정 모두를 눈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직원들이 닭을 튀기고 소스에 버무리는 모습을 눈 앞에서 확인할 수 있는데요. 워낙 많은 사람들이 찾기 때문에 한 명이 튀겨서는 주문량을 감당할 수 없겠죠. 잘 보이지는 않지만 매장 깊숙한 안쪽에서 몇 분이 닭을 더 튀기고 있는 것 같더군요. 튀겨진 닭은 매장 앞에서 두 명의 직원이 소스에 버무려 박스에 담아내고, 주인장으로 보이는 아주머니가 주문을 받고 계산을 합니다.

김판조 닭강정은 순한맛, 중간맛, 매운맛으로 매운 정도를 선택할 수 있고, 후라이드로도 주문이 가능합니다. 김판조 닭강정의 매력은 맛 뿐만이 아닌데요. 가성비가 어마어마한 곳입니다. 특소, 소, 중, 대로 구분해 판매를 하고 있고, 특소는 5천원, 소는 7천원, 중은 만 원, 대는 만 3천원 입니다. 브랜드 치킨 한 마리 먹으려면 요즘 만 6천원, 만 7천원은 기본인데요. 김판조 닭강정은 훨씬 저렴한데 오히려 양이 많습니다. 저렴하고 넉넉한 양 덕분에 착한가격 모범 업소로도 선정이 된 것 같더군요.

아내와 둘이서 먹으려고 중 사이즈를 주문했는데 다 먹지 못하고 남겼습니다. 제 블로그 음식 카테고리를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제가 좀 잘 먹습니다. 그런데 다 먹지 못하고 남겼습니다. 그야말로 혜자스럽다는 말이 이보다 잘 어울리는 곳을 근래에 본 적이 없네요.

김판조 닭강정 부평시장 본점의 매력을 하나 더 꼽자면 바로 주인 아주머니가 아닌가 싶습니다. 너무 친절하세요. 너무나도 상냥하게 주문을 받아 주시십니다. 줄을 서서 기다리다 차례가 와서 주문을 하고 나면 막 튀긴 닭을 내어주시며 맛 좀 보라고 하십니다. 기다리다가 받아 먹으면 그야말로 꿀 맛이죠.

...
김판조 닭강정
그 맛은?!

뜨끈뜨끈한 닭강정을 용기에 담아 은박지로 덮어 주는데요. 세심하게 위에 구멍을 뚫어 줍니다. 뜨겁다보니 구멍을 뚫어주지 않으면 수분이 생길 수 있거든요.

포장을 해서 30분을 달려 다시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은박지를 벗기자 닭강정이 먹음직스러운 자태를 드러냅니다. 밝은 곳에서 보니 그 양에 다시 한 번 놀랍니다. 만 원짜리 닭강정의 양이 이래도 되는 건가요?

부평시장에서 다시 30분을 달려 집에 왔는데, 닭강정이 여전히 바삭바삭합니다. 심지어 다음날 식은 상태로 먹어도 바삭바삭합니다.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합니다. 한 입 물자마자 달달한 그 맛이 입 안에 순식간에 퍼지고, 씹다 보면 간간이 씹히는 땅콩이 고소함을 더합니다. 좋은 재료로 갓 튀겨 소스에 버무린 탓에 비린 맛도 없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제게 김판조 닭강정은 인생 치킨집입니다.

닭을 먹는데 맥주가 빠질 수 없겠죠? 닭강정과 밀러 한 캔, 완벽한 토요일 저녁이 이런 것 아닐까요?

저희는 순한맛을 주문했습니다. 잠실점에서는 중간 맛을 시켜 먹었었는데요. 중간맛도 그렇게 많이 맵지는 않습니다. 매운맛은 저희 부부 취향이 아닌지라 먹어보지 못했네요. 지난 방문에서는 아내가 매운 것을 먹을 수 있는 상황이 아니라 순한맛으로 주문했습니다. 순한맛도 정말 미미하게 매운맛이 나기는 하지만 확실히 아이들이 좋아할 맛입니다.



이번 포스팅에 쓴 사진은 김판조 닭강정 부평시장 본점을 처음 방문했을 때 찍었던 사진입니다. 그 후로 두 번정도 더 방문을 했습니다. 언제 방문해도 주인 아주머니는 친절하시고, 여전히 갓 튀긴 닭을 손에 쥐어 주십니다. 매 방문마다 이곳의 닭강정은 바삭하고, 주문한 닭강정을 30분이 지나서 먹어도 바삭하고, 다음날 식은 뒤에 먹어도 바삭합니다. 소스도 어찌나 맛있는지 당이 높아 건강에 좋지 않다는 것을 알면서도 자꾸 쓱쓱 긁어 먹게 되는 매력이 있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치느님이야 언제, 어디서, 어떻게 먹더라도 당연히 맛있는 것이 당연하지만, 개인적으로는 김판조 닭강정이 제 인생 닭강정이자 인생 닭요리입니다. 김판조 닭강정도 택배 주문을 받기는 하지만 이 곳은 직접 방문해 따뜻한 상태로도 먹고, 다음날 식혀서도 먹는 것이 제 맛입니다. 장담하건데 방문해 보신다면 그 가성비에 분명 놀라실거라 확신합니다.

관련글)
식어도 바삭한 닭강정 서울에서도 먹을 수 있다? 신천 새마을 시장 김판조 닭강정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 부평구 부평동 370-36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